[열린마당] 생명을 위협하는 기도폐쇄
입력 : 2023. 01. 25(수) 00:00
김채현 기자 hakch@ihalla.com
가족들과 즐거운 식사 시간에 끔찍한 상황이 발생한다면 어떻게 할 것인가? 바로 기도 폐쇄에 관한 이야기이다.

이물에 의한 기도 폐쇄의 원인은 대부분 음식물이며 주로 고령의 노인에게 자주 일어난다.

이런 긴급한 상황에서 할 수 있는 응급처치는 무엇이 있을까? 바로 하임리히법이다. 하임리히법은 성인과 영아에게 시행방법이 다르다. 이번에는 성인 하임리히법에 대해 알아보자.

환자가 의식이 있고 기침을 할 수 있다면 이물이 나오도록 기침을 유도한다. 기침해도 이물이 나오지 않는다면 하임리히법을 시행한다. 우선 환자 등을 5회 두드려 이물이 나올 수 있도록 돕는다. 등 두드리기가 효과적이지 못하다면 환자 등 뒤에서 환자 명치와 배꼽 사이에 주먹을 위치하고 다른 한 손으로는 주먹을 감싸 강하고 빠르게 후상방 방향으로 5번 밀어낸다. 이때 한쪽 다리는 환자 다리 사이로 넣어 환자가 넘어지지 않게 균형을 잡아준다. 임산부나 비만 환자인 경우 복부보다는 가슴을 밀어내도록 한다. 이물질이 나오거나 119대원이 도착하기 전까지 반복하고 환자가 의식을 잃고 쓰러지면 119 지시에 따라 심폐소생술을 시행한다.

이처럼 간단한 응급처치가 우리 소중한 가족의 생명을 지킬 수 있다는 걸 명심하도록 하자. <한대호 제주소방서 이도119센터>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4503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오피니언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