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in] “원 도정서 잘못 만든 조례 답습하나”
입력 : 2023. 01. 19(목) 00:00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도의회, 토론회서 규제 비판

○…제주 도시계획조례 개정안에 대한 도민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토론회에서 과도한 규제 내용에 대한 비판에 더해, 행정이 근원적 해결과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는 지적이 봇물.

18일 제주도의회에서 열린 관련 토론회에서 패널들은 "도두 하수처리장 등 공공 인프라가 확충됐다면 오늘 같은 논의는 없었을 것이고, 제주도에서 공공의 책임을 못 한 것을 상위법 개정을 이유로 떠넘기고 있다", "원희룡 전 도정에서 잘못 만든 조례에 대해 본인들이 잘못을 인정했으면서, 잘못을 답습하고 있다는 것 자체가 답답하다"고 비판.

특히 일부 지역 주민은 "개정안을 절대 받아들일 수 없다. 처리 강행시 법적 대응하겠다"고 엄포. 강다혜기자

“시민에게 꼭 필요한 국으로”

○…강병삼 제주시장이 조직개편으로 신설된 경제일자리국에 대해 "조급함을 갖지 말고 면밀히 업무계획을 검토하고 장기적인 로드맵을 설정해 시민들의 경제활동에 꼭 필요한 국이 되어 달라"고 당부.

강 시장은 18일 정기인사로 대거 교체된 각 국장들이 참여한 주간 간부회의에서 "인사가 큰 폭으로 마무리 된 만큼 빠른 업무 숙지와 안정적이고 속도감 있는 업무 추진이 필요하다"고 언급한 뒤 경제일자리국에 별도 주문.

이와 함께 강 시장은 그간 제기된 시민들의 건의 사항에 대해 "시민들이 체감하면서 필요한 부분에 대해 건의한 것이기에 발빠르게 행정력을 펼쳐 해결을 위해 노력해 달라"고 요청. 진선희기자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3906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뉴스-in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