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임 제주4·3유족회장에 김창범씨
이상민기자 hasm@ihalla.com입력 : 2022. 12. 01(목) 18:34
김창범 유족회장 당선자(왼쪽에서 세번째)와 이상언 상임 부회장 당선자(왼쪽에서 두번째) 4·3유족회 제공
[한라일보] 제주4·3사건희생자유족회(이하 4·3유족회) 신임 회장에 김창범 현 상임부회장이 선출됐다.

4·3유족회 선거관리위원회는 1일 러닝메이트제 방식으로 임원 선거를 실시한 결과 김창범 상임부회장이 신임 회장에, 이상언 감사가 신임 상임 부회장에 각각 당선했다고 밝혔다.

이날 대의원 280명 중 256명이 투표에 참여했으며 김 부회장과 이 감사는 153표를 얻어 당선됐다.

신임 회장단의 임기는 내년 2월 1일부터 2년간이며 한 차례 연임할 수 있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416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사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