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지방세 세무조사 작년보다 10억 증가한 35억 추징
고급오락장 등 중과세 대상 추징 15억300만원 등 전년 비해 40% 늘어
진선희기자 sunny@ihalla.com입력 : 2022. 09. 25(일) 09:52
[한라일보]제주시가 세무조사를 통해 8월 말 기준으로 지난해 대비 10억원이 늘어난 세금을 추징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제주시에 따르면 2022년 세무조사 계획에 따른 세무조사 결과 8월 말 현재 35억1700만 원을 추징했다. 이는 전년 동기 25억500만원에 비해 40.39% 증가한 것이다.

주요 징수 내용은 고급오락장 등 중과세 대상 추징 15억300만원, 지방세 비과세·감면 사후관리 추징 대상 12억3400만 원, 과점주주 취득세 조사 추징 6억9400만원, 정기·수시 법인 세무조사 과소신고 등 추징 8600만원 등으로 나뉜다.

이와 함께 제주시는 2022년도 제주특별자치도세심의위원회의를 통해 선정된 법인을 대상으로 정기세무조사를 실시 중이다. 제주시는 연말까지 1차적으로 23개 도내외 법인에 대한 조사를 마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5548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제주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