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8일 민선 8기 시도지사와 간담회
용산 대통령실서 간담회 이어 만찬까지
대통령실=부미현 기자입력 : 2022. 07. 07(목) 19:25
윤석열 대통령. 연합뉴스
[한라일보] 윤석열 대통령이 8일 오영훈 제주도지사 등 민선 8기 17개 시도지사와 취임 후 첫 간담회를 갖는다.

이번 간담회는 대통령 취임 후 60일만에 이뤄지는 것으로 지난 1일부터 막 임기를 시작한 시도지사들과 지역 현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윤 대통령은 이날 서울 용산 대통령실로 17개 시도지사들을 초청해 간담회를 가진 뒤 만찬을 함께 할 예정이다.

대통령과 시도지사들이 간담회를 하면서 만찬까지 병행하는 것은 이례적이다. 식사를 곁들인 간담회인만큼 윤 대통령과 시도지사들은 국정 운영 협력 방안 등 폭넓은 주제에 대해 의견 교환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윤 대통령은 "지방정부는 국정의 중요한 파트너"라며 "시도지사와 자주 만나고 소통할 때 지방시대도 열린다"고 언급한 바 있다.

오 지사에게 이번 간담회는 야당인 더불어민주당 소속 도지사로서 지역 현안과 관련해 대통령과 직접 소통할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하다. 이날 간담회에서 오 지사가 제주 제2공항 등 주요 현안을 언급할 지 주목된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8554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