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제 골프장 4% 세율… 제주시 재산세 부과 실태 조사
5월 말까지 회원제 3개소, 혼용 7개소 등 총 18개소 대상
진선희기자 sunny@ihalla.com입력 : 2022. 05. 16(월) 16:25
제주시가 관내에 등록된 골프장에 대해 2022년 정기분 재산세 부과에 따른 실태 조사를 벌인다고 16일 밝혔다.

5월 말까지 진행되는 이번 조사는 회원제 3개소, 대중제 8개소, 대중제·회원제 혼용 7개소 등 총 18개소를 대상으로 한다. 회원제와 대중제 혼용 골프장에 대한 공용사용 면적 등을 중점 조사할 계획이라고 했다.

제주특별자치도세 조례 개정에 따라 올해부터는 회원제 골프장에 대한 지방세법 중과세율이 적용된다. 골프 코스, 주차장, 조정지 등 골프장의 용도에 직접 사용하는 토지와 건축물에는 4% 세율이 부과될 예정이다. 종전에는 회원제골프장의 재산세 부과 세율이 토지 3%, 건축물 0.75%였다.

앞서 지난해 골프장에 대한 재산세 부과액은 총 72억9700만원로 나타났다. 이 중 회원제 골프장 부과액은 58억8800만원이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4566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제주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