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에서 온 편지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상’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입력 : 2020. 10. 30(금) 00:00
제주CBS(본부장 심승현)의 제주 4·3 72주년 특집 다큐멘터리 '물에서 온 편지'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상'을 수상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위원장 강상현)는 지난 4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지상파 라디오 부문 수상작으로 제주CBS의 '물에서 온 편지'를 선정하고 코로나19 여파로 29일 서울 양천구 목동 방송회관에서 시상식을 갖고 상패를 전달했다. 방송통신심의위는 "4·3 72주년을 맞아 대마도 현지 취재와 증언을 통해 수장학살의 전말과 희생자들의 인권유린 실태를 생생하게 전달했고, 특히 지역 연극인들의 내레이션으로 극적 요소를 가미해 청취자에게 큰 감동을 전달했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이인·고상현 기자가 기획·취재하고 김영미 PD가 연출한 '물에서 온 편지'는 70여 년 전 4·3 당시 수장학살된 희생자들의 흔적을 찾아 나선 다큐멘터리다.
사람과사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