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의심 뺑소니 추정 사고 8명 중·경상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입력 : 2020. 09. 22(화) 13:02
제주 서귀포에서 뺑소니 추정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2일 서귀포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12분께 서귀포시 남원읍 신흥리 신흥교차로에서 K3 승용차와 액티언 승용차가 부딪쳤다.

 사고 당시 충격으로 K3 차량은 액티언 차량으로부터 150m나 떨어진 지점까지 밀려나 있었으며, K3 차량은 엔진룸이 대부분 파손된 상태였다.

 이 사고로 K3 탑승자 1명과 액티언 탑승자 2명 등 3명이 중상을 입었고, 나머지 탑승자 5명도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그러나 K3 운전자 A(26)씨는 사고가 발생하자 휴대전화를 차량에 두고 사라졌다.

 경찰은 A씨가 앞서가던 액티언 차량을 들이받고 현장을 이탈한 것으로 보고 A씨를 쫓고 있다.

 경찰은 "사고 당시 K3 동승자들이 음주 상태였다"며 "A씨 소재를 파악해 음주 여부 등 사고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