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월 생활SOC 복합화 시설 신축 확정
송재호의원, 건립 예산 국비 39억 확보
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입력 : 2020. 09. 20(일) 19:19
제주시 애월읍에 복지 인프라 시설인 생활SOC 복합화 시설이 지어진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제주시 갑 송재호 의원은 '제주시 애월 생활SOC 복합화 사업'이 지난 17일 국무조정실 제7차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 정책협의회를 통과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생활SOC 복합화 사업은 문화·체육·보육·복지 등 주민생활과 밀접하게 연관된 시설물을 하나의 부지에 건립하는 사업이다. 복합화를 통해 예산절감 효과와 도민 편의 증진 등 긍정적 효과가 기대되는 사업이다.

제주시 애월 생활SOC 복합화 사업은 국민체육센터, 생활문화센터, 돌봄센터, 공동육아 나눔터, 목욕탕 및 수치료실 등 2021년부터 2023년까지 3년간 총사업비 200억 원(국비 39억, 지방비 161억)이 투입된다.

제주시 애월읍은 지속적인 인구 증가로 인한 생활 편의시설의 부족으로 지역 주민이 불편함을 호소했고, 송 의원이 소관부처인 국무조정실과 제주도청 및 시청, 애월지역 주민들과 긴밀히 협의해왔다.

송의원은 "애월은 한림과 함께 많은 관광지가 흩어져 있는 생활 중심지로 관광객과 주민의 이동이 활발한 곳이다. 생활SOC 복합화 사업으로 지역간 시설 불균형을 해소하고 더욱 활력이 있는 관광도시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