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장애나눔길 조성 등 내년 녹색인프라 확충 공모
제주도·한국산림복지진흥원, 이달 31일까지
복지시설 나눔숲 조성 등에는 1억까지 지원
오은지기자 ejoh@ihalla.com입력 : 2020. 07. 12(일) 11:56
사려니숲무장애나눔길
제주특별자치도는 산림청 산하 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서 추진하는 2021년도 녹색자금사업 대상을 공모한다고 12일 밝혔다.

 공모대상 사업은 녹색인프라 확충사업으로 복지시설 나눔숲 실내와 실외 2개 부문, 무장애나눔길 조성사업 1개 부문 등 총 3개 분야다.

 복지시설 나눔숲 실내 조성사업은 사회복지시설 및 의료기관 실내에 목재를 이용한 거주환경개선 사업이며, 실외는 사회복지시설 및 의료기관의 야외에 숲 조성을 통한 환경개선을 지원하는 것이다.

 응모자격은 사회복지시설과 의료기관 법인이며, 지원액은 개소당 1억원까지 사업비의 100%를 지원한다.

 무장애나눔길 조성사업은 보행약자층도 쉽게 숲을 접할 수 있는 나눔길 조성사업으로 시·도 지자체나 공익법인, 산림복지서비스 제공자에게 총 사업비의 60% 범위 내에서 개소 당 6억원까지 지원한다.

 접수기간은 오는 20일부터 31일까지이며, 녹색자금 통합관리시스템(gfund.fowi.or.kr)에 회원가입 후 온라인 접수로 받는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산림복지진흥원 홈페이지(www.fowi.or.kr)의 공지사항을 확인하거나 녹색자금관리팀(042-719-4081~4)으로 문의하면 된다.

 도는 지난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녹색자금 지원사업을 통해 제주양로원, 서귀포시 장애인종합복지관, 성지요양원 등에, 무장애나눔길은 절물자연휴양림, 서귀포 치유의숲, 붉은오름휴양림 등 총 30개소를 지원한 바 있다.

 올해는 서귀포시 공립치매전담형 노인요양시설에 복지시설 나눔숲을 조성해 시설내 어르신들 및 인근지역 주민들에게 자연친화적인 녹색공간을 제공하고 있으며, 서귀포 사려니숲길에 조성된 1.2km의 무장애나눔길은 숲을 찾는 탐방객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도관계자는 "매년 녹색자금 공모사업으로 '무장애나눔길'과 '복지시설 나눔숲' 등 녹색인프라를 확충해 도민과 관광객이 편리한 숲 탐방환경을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