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9년 만에 '1000승' 달성한 좌윤철 조교사
지난 9일 제주경마 9경주 '왕의귀환' 승리
1991년 데뷔 이후 1만2747회 경주에 나서
송은범기자 seb1119@ihalla.com입력 : 2020. 07. 10(금) 15:09
좌윤철 조교사.
30년 가까이 조교사로 활동한 좌윤철(58) 조교사가 통산 1000승을 달성했다.

 한국마사회 제주경마공원 지난 9일 무관중으로 시행된 경마에서 좌윤철 조교사가 데뷔 만 29년 만에 통산 1000승을 달성했다고 10일 밝혔다. 이 기록은 제주경마공원 현역 조교사 중 5번째로 달성된 기록이다.

 좌윤철 조교사는 지난 2월 21일 8경주에서 999승 기록 이후 코로나19로 인한 4개월의 경마 휴장으로 추가 승리를 기록하지 못하면서 관계자들을 애타게 만들었다.

 하지만 이날 9경주에 나선 문성호 기수가 기승한 '왕의귀환'이 출발 직후부터 김준호 기수의'태왕수'와 선두를 두고 치열한 순위 다툼을 벌이다 결승선을 동순위로 통과하는 극적이고 짜릿한 승리를 달성하며, 좌윤철 조교사에게 대망의 1000승의 기록을 선사했다.

 이날 기록으로 좌윤철 조교사는 1991년 3월 데뷔 이후 현재까지 통산 전적 1만2747전·1000승·승률 7.8%의 기록을 보유하게 됐다.
스포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