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몰래 선행… 익명 기부자 쌀 전달
문미숙 기자 ms@ihalla.com입력 : 2020. 06. 04(목) 00:00
익명의 기부자가 지난 2일 제주시 노형동주민센터(동장 양경저)에 30만원 상당의 백미(10㎏) 10포를 전달했다. 노형동은 신분을 밝히지 않고 오전 일찍 주민센터 현관 앞에 두고 간 쌀을 소외계층 10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사람과사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