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재창업 지원 업체 모집
도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 내달 26일까지 20개 업체 선정
김현석기자 ik012@ihalla.com입력 : 2020. 05. 25(월) 14:45
제주도 소상공인경영지원센터는 소상공인의 재창업을 지원하는 '희망더하기 재기지원 사업' 업체를 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내부 인테리어와 온·오프라인 마테킹 비용 등을 업체당 최대 700만원까지 지원하며, 경영컨설팅 2회와 재창업교육 1회도 제공한다.

 지원 자격은 도내 거주자로서 폐업이력이 있는 소상공인 중 신규사업자 등록 2년 미만인 소상공인, 재창업 예정자로 폐업 전 사업 영위기간이 1년 이상이며 1년 동안 사업 소득이 없는 자여야 한다. 소상공인지원센터 현장컨설팅·교육 수료자, 장애인, 한부모가정, 만 19세 이상~39세 이하, 4·3유족, 국가유공자·유족에게는 가산점이 부여된다.

 신청방법은 소상공인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다운받아 내달 26일까지 센터 방문 및 우편 접수 가능하며, 소상공인지원센터는 서면·현장 평가를 통해 총 20개 업체를 선정할 계획이다.

 소상공인지원센터 관계자는 "사업 실패 후 재도전하는 도내 소상공인에게 더 나은 사업환경을 제공할 것"이라며 "재기하려는 소상공인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