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상일 '제주시을 통합당 조직위원장' 확정
송은범기자 seb1119@ihalla.com입력 : 2020. 03. 26(목) 10:00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제주시을 선거구에 출마하는 미래통합당 부상일 예비후보가 제주시을 미래통합당 조직위원장으로 확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확정은 지난 19일 미래통합당 최고위원회 회의를 통해 의결된 것이다.

 부 예비후보는 "중도·보수가 하나로 뭉친 통합당의 조직위원장을 맡게 돼 막중한 책임을 느낀다"며 "내 지역을 살찌우는 촘촘한 약속으로 열과 성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