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산 심정지 의심 증세 등반객 헬기 이송
이상민 기자hasm@ihalla.com입력 : 2020. 02. 14(금) 17:35
제주 한라산에서 심정지 의심 증상을 보인 40대 등반객이 해경 헬기를 통해 긴급히 병원으로 이송됐다.

14일 제주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49분쯤 한라산 성판악 코스를 등반하던 손모(49)씨가 성판악 입구에서 6.5㎞ 떨어진 지점에서 심정지 의심 증상을 보인다는 신고가 119상황실에 접수됐다.

손씨는 인근 대피소에 있던 안전요원에 의해 응급조치를 받은 뒤 소방당국이 요청한 해경 헬기를 타고 제주 시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사회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