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빌라서 50대 남성 전신 화상…분신 추정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입력 : 2020. 01. 25(토) 13:55
24일 낮 12시 52분께 제주시 일도2동 한 빌라에서 A씨(56)가 전신에 3도 화상을 입은 채 발견됐다.

A씨는 화상 정도가 심해 119 구급대에 의해 서울의 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119에 신고한 목격자 등에 따르면 A씨는 스스로 인화 물질을 몸에 뿌려 불을 붙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