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게 타오르는 겨울… 휴애리 동백축제
이상국 기자 muju0854@ihalla.com입력 : 2019. 12. 06(금) 00:00
5일 서귀포시 남원읍 휴애리 동백축제 현장을 찾은 도민·관광객들이 꽃을 배경으로 기념사진을 찍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있다. 동백은 날씨가 추울수록 더욱 붉게 타오르며 혹독한 계절의 변화를 온몸으로 일깨워 준다. 이상국기자
포토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