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수출기업 대상 국제특송 비용 지원
고대로기자 bigroad@ihalla.com입력 : 2019. 09. 18(수) 10:36
제주시는 수출 중소기업의 수출 거래 협의 과정 중 해외바이어 측의 샘플 요구 시 발생하는 국제특송(EMS)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이는 수출중소기업들이 지원사업을 통하여 경제적 부담경감 및 해외시장개척에 기여하기 위한 것으로 지원대상은 별도 통관 등의 절차가 필요 없는 가공품을 생산하는 제주시에 공장(제조업)이 소재한 수출(희망)업체로 업체당 연200만원까지 지원하고 있다.

지원사업의 총 사업비는 2500만원이며, 제주시와 제주지방우정청과 업무협약을 통해 제주시에서는 우편요금의 93%를 지원하고 우체국에서는 국제특송 요금의 7%를 할인해 지원한다.

지원 희망 업체가 보조금 신청서(사업계획서)를 작성해 제주시에 제출, 대상자로 선정되면 보조금형식으로 지원하고 있으며, 업체는 교부받은 금액으로 국제특송우편요금을 결제하면 된다.

제주시는 2011년부터 이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으며, 2019년 상반기에는 21개 업체에 2,240만원을 지원했다.

제주시 관계자는 "수출 중소기업을 위해 국제전시회 참가업체 참가경비 지원, 수출 농수산식품 영양성분 분석검사비 지원, 수출 중소기업의 외국어홍보물 제작지원 등 수출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도 지속적으로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욱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