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합 전 체력관리로 경기력 향상"
제주도체육회 17일 스포츠과학교실
남녕고 체전 참가 선수·지도자 대상
표성준기자 sjpyo@ihalla.com입력 : 2019. 09. 17(화) 14:59
제주도체육회 스포츠과학센터가 17일 남녕고에서 스포츠과학교실을 열어 전국체전에 참가하는 선수의 체력 향상과 컨디션 조절을 위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주도체육회 제공
제100회 전국체전을 대비하기 위해 선수와 지도자들을 대상으로 컨디셔닝을 위한 체력 및 심리관리 교육이 진행됐다.

 제주도체육회 스포츠과학센터는 17일 남녕고등학교를 찾아가 전국체전에 참가하는 선수와 지도자 50명을 대상으로 '제8회 스포츠과학교실'을 개최했다.

 이날 스포츠과학교실에서는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 송홍선 스포츠과학실장의 '시합전 체력 및 영양관리' 와 장창용 연구원(스포츠심리학 박사)의 '시합전 긴장 극복 및 자신감 향상 방안' 등에 대한 주제로 강연이 진행됐다. 스포츠 과학교실은 제주지역 선수 및 지도자들을 직접 찾아가 효율적 체력관리를 통한 선수들의 체력 향상과 전국체전 대비 컨디션 조절 교육을 통한 경기력 향상에 도움을 주고자 실시됐으며, 남은 한 해 동안 체육계 전문가를 초청해 약 두 차례 더 진행될 예정이다.

 부평국 제주도체육회 상임부회장은 "제100회 전국체전은 한국 체육의 역사적인 대회인 만큼 다양한 스포츠과학 교실을 통해 스포츠과학 저변 확대 및 선수들의 경기력과 심리, 지도자들의 경기 운용 능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스포츠과학센터는 오는 10월 4일부터 서울시에서 개최되는 전국체전에 현장을 방문해 제주도 선수단을 대상으로 현장지원 및 영상분석 등을 진행하고, 센터 홍보에도 적극 나설 예정이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