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태풍'다나스' 피해 예방 대책회의
고대로기자 bigroad@ihalla.com입력 : 2019. 07. 18(목) 09:37
제주시는 태풍'다나스'북상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18일 오후 고희범 시장 주재로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해 부서별 태풍대비 상황점검과 피해예방을 위한 조치사항 등을 점검한다.

유관기관과의 협력체계를 유지해 재해취약지 등 주요시설물 점검을 강화하고, 기상예보에 따라 단계별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응급복구장비 점검, 수방자재를 활용한 침수피해 대비, 재해취약지역 점검, 절성토 구간, 사면 붕괴지역 및 각종 시설물(옥외광고물, 공사현장 자재, 타워크레인 등) 안전조치를 통한 피해 최소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제주시는 앞으로, 실시간 상황관리 정보공유를 통해 유관기관 및 모든 부서간 협조체계를 공고히 하여 태풍으로 인한 피해예방은 물론 시민불편 최소화해 나가기로 했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