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지역복지현장 민관 워크숍
문미숙기자 ms@ihalla.com입력 : 2019. 07. 12(금) 14:38
서귀포시는 12일 별관 셋마당에서 민·관 사례관리네트워크 7개 기관과 읍면동 맞춤형복지팀 사례관리담당 공무원 등 57명이 참석하는 지역복지현장 워크숍을 개최했다.

 워크숍은 지역복지 이슈와 사례를 민관이 서로 공유하고, 창의적인 문제해결 역량을 높이기 위해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주최로 지역으로 찾아가는 현장워크숍 방식으로 진행됐다.

 또 경북도립대학교 정희정 교수로부터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조현병 등 정신장애인에 대한 이해 및 사례관리에 대한 강의와 다양한 사례관리 개입 기술, 상담기법 등에 대한 강의도 진행됐다.

 시 관계자는 "이번 워크숍을 통해 사례관리자들의 실천 기술 향상과 역량 강화에 도움을 주고, 해결이 어려운 사례는 함께 토론하면서 지역의 복지 문제를 해결하는 다양한 방법을 도출하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서귀포시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