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정암반수 마농박람회 개최
15일부터 16일까지 대정읍 하모체육공원서
지역 특산물 마농활용한 행사 다채롭게 준비
이태윤기자 lty9456@ihalla.com입력 : 2019. 06. 12(수) 14:02
대정암반수마농박람회위원회(위원장 이창철)는 오는 15일부터 16일까지 이틀간 서귀포시 대정읍 하모체육공원에서 제6회째'2019 대정암반수 마농박람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행사 첫째 날에는 오후 1시부터 홍보관 및 판매장과, 이벤트(마늘 빨리 까기, 마늘무게 맞추기 등), 마농가요제 예선, 초청가수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 등이 운영된다.

 둘째 날에는 마농이벤트 및 마농요리경연대회, 마농가요제 결선, 초청가수 공연 등이 이뤄진다.

 김우숙 대정읍장은 "마농박람회에 방문해 몸에 좋은 마농 관련 요리도 직접 맛보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대정마늘의 우수성도 알아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대정읍에 따르면 대정마늘의 효능은 제주대학교 식품생명공학과 성분 분석 용역결과 다른 지역에 비해 비타민씨(C)가 30% 많으며, 유리당 함량이 높아 마늘 고유의 단맛이 강하고 천연 미네랄 성분 함유로 세포작용 활성화와 노화방지에 탁월한 효능이 있는 것으로 분석된 바 있다.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