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공사 현장 9m 높이서 근로자 추락
김현석기자 ik012@ihalla.com입력 : 2019. 04. 15(월) 18:10
제주시내 공사 현장에서 작업자가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5일 제주도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49분쯤 제주시 연동 소재 모 신축 건물 공사 현장에서 작업중이던 근로자가 높이 9m(추정) 지하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사고로 A씨(34)가 손목골절, B씨(47)가 허리에 부상을 입어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공사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