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빙플러스] 도마에 밴 생선 비린내는
입력 : 2018. 01. 29(월) 20:00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나무 도마에서 생선을 손질하고 나면 비린내가 잘 가시지 않아 다른 재료를 도마에서 썰 때 냄새가 배지 않을까 신경쓰일 때가 있다. 그럴 때는 도마의 미세한 칼자국 사이로 단백질이 남아있지 않도록 찬물로 여러번 씻은 후 굵은 소금이나 레몬으로 도마를 문질러주면 된다. 그리고 나서 도마를 씻어 잘 건조시켜 주면 생선 비린내가 거의 제거된다.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이         름
이   메   일
1115 왼쪽숫자 입력
비밀번호 삭제시 필요
주요기사더보기

기사 목록

한라일보 PC버전
검색 입력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