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차량 단독사고 잇따라 2명 병원행

송은범기자 / seb1119@ihalla.com    입력 2019. 03.15. 12:17:37

15일 오전 8시32분 제주시 해안동 산록도로에서 윤모(38)씨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전신주와 충돌해 조작업이 이뤄지고 있다. 사진=제주소방서 제공
제주에서 차량 단독사고로 인한 끼임사고가 잇따라 발생했다.

 15일 오전 6시23분쯤 제주시 화북2동에서 양모(72)씨가 몰던 1t 트럭이 신호등을 들이 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양씨가 차량 내부에 끼어 119에 의해 구조돼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어 이날 오전 8시32분쯤에는 제주시 해안동 산록도로에서 윤모(38)씨가 운전하던 승용차가 전신주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윤씨가 차량에 끼이면서 119에 의해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한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