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복어 먹다 구토로 3명 병원 이송

홍희선기자 / hshong@ihalla.com    입력 2019. 02.11. 18:25:47

지난 10일 오후 2시53분쯤 제주시 한림읍 협재리의 한 펜션에서 복어를 손질해 먹은 뒤 복어독 중독 증세로 3명이 병원으로 옮겨졌다.

 제주서부소방서에 따르면 이날 김모(57)씨 등 세 명은 펜션에서 직접 복어를 손질해 먹고 구토와 어지러움 등 이상 징후를 느껴 119에 신고했다.

 이들은 병원으로 이송된 뒤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라일보